기자 사진

(goster)

핀수영 사랑해주세요

지난달 29일 열린 제 19회 전국 장거리 핀수영 선수권 대회에서 만난 핀수영 선수들. 사진 왼쪽부터 이장군 선수, 윤영중 선수. 선수들은 "핀수영 대회를 많이 좋아해줬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강성호2008.07.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