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goster)

천수관음처럼... "좀 더 우아하게"

2008 베이징올림픽에 국내에서 유일하게 초청된 '국수호 디딤무용단' 단원들이 일렬로 늘어서 '비천무(飛天舞)' 공연을 연습하고 있다. '비천무'는 천개의 손을 지닌 천수관음상을 본뜬 춤이다.(왼쪽 사진) 한 여자 무용수가 장구를 들고 우아한 몸짓을 뽐내고 있다. (오른쪽 사진)

ⓒ황용호2008.07.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