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뉴스
어디까지 해봤니?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습니다.
시민기자를 좋은기사원고료로 응원할 수 있습니다.
10만인클럽가입으로 오마이뉴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후원을 할 수 있습니다.
나의 일상을 모이에서 함께 이야기 나누며 공유할 수 있습니다. 지금부터 시작해 볼까요?

시민기자 기사쓰기

구석구석에 퍼져 있는 시민의 글이 모여
오마이뉴스를 만듭니다
나도 기자가 될 수 있다?!
내가 작성한 글이 오마이뉴스에서는
기사가 되고 기자의 명예까지 얻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 누구나
    시민기자가 될 수 있다!
    별도의 승인절차 없이 본인인증 하나로
    누구나 기자회원이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가입하기
  • 소재불문!
    어떤 기사든 가능하다!
    정치, 사회, 경제부터 여행, 사는 이야기, 만평·만화,
    연재까지 여러분이 쓰는 모든 글이 기사가 될 수 있어요.
    시민기자 인기글 보러가기
  • 오마이뉴스 메인페이지와
    공식 SNS에 공개!
    편집부의 검토를 거쳐 기사로 채택되면 오마이뉴스 홈페이지에 실리고, 기사에 따라 공식 SNS와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 기사 채택시
    원고료 지급!
    기사 등급이 높을수록
    더 많은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원고료 정책 보러가기
  • 좋은기사원고료 지급!독자가 기자에게 주는 원고료를 받을 수 있어요.*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지급됩니다.

시민기자를 소개합니다

하인철

하인철

hic7649

안녕하세요 시민기자입니다.

최신기사"미쓰비시 사죄하라" 외친 26명 대학생, 전원 연행

권기상

ksg3006

이제는 지역을 위해

최신기사'한·일 갈등 반기는 민주당' 한국당 펼침막 논란

임재근

임재근

seocheon

평화통일교육문화센터 교육연구팀장입니다.

최신기사"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 대전시민단체 릴레이 단식

정윤성

subakcci

새전북신문에서 만평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최신기사[정윤성 만평] 또 밖으로

곽영신

곽영신

sampong6

세명대 저널리즘연구소 연구원. 깊고 짙은 저널리스트이고 싶다. 책 <거룩한 코미디>를 썼다.

최신기사또 다른 실패로 상처 받을까 봐 '적당히' 도전

기사는 어떻게 쓰나요?

신규회원의 경우 시민기자 가입을,
일반회원의 경우 기자회원으로 전환하세요.* 기자회원은 실명제로 운영되고 있어 본인인증을 거친 후에 기사를 쓸 수 있습니다.회원가입하기

내방(my page) 또는 홈페이지의 시민기자 기사쓰기를 클릭해 글을 작성해주세요. 기사쓰기는 PC, 모바일 모두 가능하며, 모바일은 moi를 이용해 글을 작성 후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moi 서비스 알아보기

내방(my page) 에서 기사 조회 수, 채택상태, 원고료 등을 확인할 수 있어요.* 모바일앱 이용 시 기사에 대한 알림을 받아볼 수 있어 편리합니다.* 모바일앱 다운로드[Android][ios]

다양한 카테고리

정치, 경제부터 여행, 방송·연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기사를 작성할 수 있어요

기사 작성할 준비가 되었나요?

좋은기사 원고료주기

시민기자를 응원해주세요 기사를 읽다보면 ‘이 기사 참 잘 썼네’ 생각하거나
도움을 주고 싶은 경우가 있죠.
좋은 기사 원고료 주기로 기자를 직접 후원해 보세요.
좋은 기사 원고료는 기자에게 직접 전달돼 후속 기사 준비 등에 활용할 수 있어요.
좋은 기사 원고료
부가세와 일정 수수료를 제외하고 시민기자에게 지급합니다.

독자원고료 응원메세지

좋은 내용들 많이 발굴 부탁드립니다. 손현지2019.08.21 14:0850,000 [기사]친일파로 알았는데 독립운동가, 경주 이 부자 후손의 눈물

마음속 깊이 응원합니다! 박정혜 2019.08.21 12:5830,000 [기사]이명박과 싸운 기자, 그가 벌레를 먹어야 했던 이유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윤정현2019.08.21 12:3030,000 [기사]콘택트렌즈 세정제도 '극일운동' 동참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nm2019.08.21 12:035,000 [기사]리얼돌 환영하는 남성들에게 묻는다, 무엇이 섹스인가?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2019.08.21 11:5910,000 [기사]"섹스돌이 성범죄 감소시킨다? 구매자들이 뭐라는지 봐라"

노동존중 사회를 향하여 투쟁! 울산사는 노동자가 응원합니다! 끝까지 투쟁하여 마침내 쟁취,승리 합시다! 투쟁! 노동존중2019.08.21 11:0710,000 [기사]박근혜 손에서 벗어나려고... 병원 옥상에 오른 간호사입니다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 합니다. good2019.08.21 10:213,000 [기사]문재인케어에 대한 '속 보이는' 가짜뉴스

일본의 진정한사과가 있기를! 유라2019.08.21 10:195,000 [기사]우리가 좋아하던 일본 맥주를 내려놓은 이유

좋은기사 감사드립니다. 이주형2019.08.21 09:4850,000 [기사]친일파로 알았는데 독립운동가, 경주 이 부자 후손의 눈물

자랑스런 조상의 후손으로서 한편으론 자랑스럽고 한편으론 못난 후손으로 부끄럽네요 이채희2019.08.20 22:5510,000 [기사]친일파로 알았는데 독립운동가, 경주 이 부자 후손의 눈물

기사재밌게읽었습니다 또 좋은 기사 기대합니다^♥^ 재헌엄마입니다^^곽2019.08.20 22:1420,000 [기사]친일파로 알았는데 독립운동가, 경주 이 부자 후손의 눈물

금강 초록 요정님과 친구님들! 건강하게 잘 다녀오세요 기사 잘 보고 나누겠습니다! 우미자 2019.08.20 21:045,000 [기사]이명박과 싸운 기자, 그가 벌레를 먹어야 했던 이유

감동 받았습니다. 감사한 마음입니다. 비판은 쉬워도 실천과 대안을 만들어 가는 건 너무도 어려운 것인데, 고맙고, 미안하고, 존경합니다. 이태근2019.08.20 19:3950,000 [기사]이명박과 싸운 기자, 그가 벌레를 먹어야 했던 이유

고맙습니다 응원합니다 김은희2019.08.20 18:4110,000 [기사]이명박과 싸운 기자, 그가 벌레를 먹어야 했던 이유

독일까지 가서 취재하시다니 열렬히 응원합니다 서기호2019.08.20 18:30100,000 [기사]서초동의 엘리트들, 그리고 예루살렘의 아이히만

당신의 노고를 응원합니다~^^ 아루2019.08.20 16:263,000 [기사]이명박과 싸운 기자, 그가 벌레를 먹어야 했던 이유

강은 우리의 젓줄이고 물은 우리의 생명입니다. 무지한 권력자들이 너무 안타깝습니다. 김종술 기자님 너무 존경스럽습니다. 생업까지 포기하면서 강을 지키시는 모습이 존경스럽습니다. 차의복2019.08.20 15:4010,000 [기사]이명박과 싸운 기자, 그가 벌레를 먹어야 했던 이유

시민기자가 작성한 더 많은 기사를 읽어볼래요?

오마이뉴스 메인 바로가기
오마이뉴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10만인클럽

회원현재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가는 10만인의 연대10만인클럽은
오마이뉴스에 자발적으로 구독료를 내는 정기후원 모임입니다
수익모델의 혁명!자본의 영향력에서 자유롭기 위하여,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는 오늘도 달립니다
세계 최초의
시민참여형 대안언론!
오마이뉴스가 여러분의 나의 신문이 되겠습니다

작은 선물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시면 소정의 혜택을 드립니다
  • 10만인클럽
    다이어리북 증정
  • 광고 없는
    지면 서비스
  • 시민기자학교
    강의 할인
    바로가기
  • 꿈틀비행기
    여행 할인
    바로가기
  • 우리 공부합시다!
    10만인클럽 특강
    바로가기

오마이뉴스를 응원해주세요

  • 정기후원매달 1만원 이상씩 후원해요신청하기
  • 전화가입아래 공용 휴대전화 또는
    일반전화번호로 전화주세요
    010-3270-3828
    02-733-5505 내선0번
  • 일시후원비회원, 해외에 계신 독자들이
    쉽게 후원할 수 있어요
    신청하기
* 오마이뉴스 시민기자라면 원고료(10만원 이상)로도 10만인클럽 회원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함께 나누는 이야기

모이

함께 나누고싶은 이야기, 요즘 뜨는 이야기를 한 눈에!

당신 곁에 함께 있는 이야기 놀이공간 moi
나만이 알고 있는 정보, 일상, 경험, 취향, 현장제보,
우리동네 소식 등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를 찾으셨나요?
그럼 바로 moi 하세요

인기모이

    오마이뉴스로 기사를 전송할 수 있어요

    사진과 함께 간단한 글,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등
    모이에서 작성한 글을 오마이뉴스 기사로 전송해 보세요.
    검토 후 정식기사로 채택되는 기회가 주어집니다.
    1분만에 기사쓰기 완료!
    모이 기사쓰기 자세히보기
    짧은 글도 가능해요! 짧은 형식의 사건사고, 일상의 이야기를 기사로 전송할 수 있어요. 정식기사로 채택이 돼요 기사에 따라 오마이뉴스 메인, SNS, 포털사이트에 공유돼요.

      이제, 나만의 모이를 만들어보세요
      그리고 잊고 있던 기자의 꿈을 모이에 펼쳐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