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승주 (sj24h)

카셀대 소녀상 제막식에서 헌화하는 한정화 대표(왼쪽)와 총학생회 회장 토비아스의 모습.

ⓒUli Kretschmer_제공 코리아협의회2022.07.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농사꾼의 아들로 태어났다. 독일 마그데부르크에서 평화학을 연구했다. 베를린의 코리아협의회에서 활동하며 주요관심분야는 독일 식민주의, 유럽중심주의와 서구 언론 보도의 이중적 행태이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