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최도범 (h21yes)

인천도시철도 2호선

비상시 승객의 탈출을 돕고자 만들어진 비상 통로는 휠체어가 움직일 공간 확보가 적용되지 않아 유사시 장애우는 주변의 도움을 받아야 이동이 가능하다.

ⓒ최도범2016.08.3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인천이 답이다. 인천주의 언론’ <인천게릴라뉴스> 발행인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