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 <작은책>이 세상을 바꿉니다.www.sbook.co.kr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맞습니다. 정치권에 늘 사람이 없다고 그러는데 이렇게 훌륭한 분들이 무척 많습니다. 자신의 뜻을 더 이상 이루지 못하고 재야에 묻히는 게 너무 안타깝습니다.
  2. 조신제 님, 고맙습니다. 널리 퍼뜨려 주십시오.
  3. 고맙습니다.
  4. 맞습니다. 여전히 길에서 싸우고 있는 분들이 계시지요. 얼마 전 국회 앞에 갔더니 천막도 못 치고 길에서 노숙하면서 투쟁하시는 분들이 있더군요. 가슴 아팠습니다.
  5. 천주교 내부의 비리에 대해서도 준엄하게 싸우신 분입니다. 그래서 왕따 신부님이라고도 하지요.
  6. 그렇군요. 콧줄, 참 고통스러울 것 같아요.
  7. 네, 맞아요. 저는 50 넘으면서부터 유서를 쓴다 쓴다 하면서 아직도 못 쓰고 있네요. 고맙습니다.
  8. 아, 사전의료지시서, 그런 게 있나요?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