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주연 (ld84)

서울 2호선 신당역 지하철 화장실 앞고, 신당역 10번 출구 앞에는 스토킹 살인 당한 20대 여성 역무원을 추모하는 글이 적힌 포스트잇이 500여개 붙어있다.

ⓒ이주연2022.09.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