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한기 (hanki)

고양시는 사업비 8000만 원을 들여, 노후된 테이블 교체, 산책로 정비, 수목 식재 등 피크닉장 시설을 개·보수 했다. 기존에 선착순이었던 신청 방법은 예약제로 변경해 쾌적하고 안락한 피크닉을 만끽할 수 있도록 했다.

ⓒ고양시2020.10.0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