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강연주 (play224)

2019년 8월에 촬영된 사진으로, 맥도날드에서 판매한 새우버거의 패티가 덜 익혀진 모습이다. 정치하는엄마들에 따르면 위 사진은 맥도날드 근무자가 직접 제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치하는엄마들2019.10.2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