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공응경 (ami1004)

나를 아끼시던 할머니가 생각납니다.

ⓒCJ 엔터테인먼트2015.11.2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최면 NLP 심리학 박사 요가 명상 전문가 Daum [공응경박사의 마음태교] NAVER [아름다운출산운동본부]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