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지난 1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이 지난 17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 공동취재사진

관련사진보기

 
김성한 국가안보실장은 19일 아키바 타케오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과 화상 협의를 하고, 한일간 국가안보실 차원에서도 계속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대통령실이 밝혔다. 

대통령실은 이날 오후 언론에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한일) 양측은 복잡해지고 있는 동아시아 지역과 국제정세 속에서 한일, 한미일 간 협력해 나갈 여지가 많다는 데 공감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이번 한일 안보 수장의 화상 협의는 윤석열 대통령 취임 후 첫 공식 협의다.

또한 한일 양측은 최근 북한 정세와 북한의 도발 동향, 지역 정세와 우크라이나 사태 같은 국제적인 현안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으며,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 필요성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한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뉴스는 기억되지 않는다. 그러나 진실이 담긴 뉴스는 공감의 힘으로 전해지고 가치를 남긴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