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 내일꿈제작소는 청년·아동·노인 등 전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생활SOC(사회기반시설) 복합시설이다. 전체 2개동,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약 6854㎡ 규모로 화정동 958번지에 건립된다.
 고양 내일꿈제작소는 청년·아동·노인 등 전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생활SOC(사회기반시설) 복합시설이다. 전체 2개동,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약 6854㎡ 규모로 화정동 958번지에 건립된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7일 고양시 화정동에서 '고양 내일꿈제작소'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재준 고양시장을 비롯해 이길용 고양시의회 의장, 신정현 경기도의원, 화정동 주민, 청년정책위원 등 관계자 약 100명이 참석했다.

고양 내일꿈제작소는 청년·아동·노인 등 전세대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생활SOC(사회기반시설) 복합시설이다. 전체 2개동,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약 6854㎡ 규모로 화정동 958번지에 건립된다.

2개동 가운데 A동은 청년 공유사무실, 4차산업 전문교육장, 스튜디오, 공유카페 등 청년을 위한 '내일꿈제작소'로 조성된다. B동은 맞벌이 가정을 위한 다함께 아동돌봄센터, 치매예방과 치료를 위한 치매안심센터, 운동프로그램실, 건강상담실 등 시민건강을 통합적으로 볼 수 있는 건강지원센터로 조성될 예정이다. 연령·계층 구분 없이 모든 주민이 이용할 수 있다.

고양시는 내일꿈제작소 건립을 위해 국비 50억 원, 도비 10억 원을 확보했으며 시비 140억 원을 추가해 전체 사업비는 200억 원이다. 앞으로 2년 동안 공사를 진행해 2024년 2월 준공 예정이다.

고양시는 청년들이 취업, 창업, 문화생활을 골고루 누릴 수 있는 독립공간인 '청년희망지대'를 조성하기 위해 청취다방 허브(2019년 개소), 28청춘창업소(2020년 개소)에 이어 내일꿈제작소 조성을 추진해왔다.

화정터미널 2층에 위치한 '청취다방'은 청년 취업특강 및 진로상담부터 문화·취미활동, 스터디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덕양구청 옆에 42개의 컨테이너로 조성된 '28청춘사업소'는 청년창업자를 위한 사무실 공간뿐 아니라 메이커스페이스, 교육장, 화상회의실 등을 갖춘 창업 공간이다.

이날 착공식에 참석한 이재준 시장은 "내일꿈제작소는 28청춘창업소, 청취다방, 성사혁신지구, 일산동에 조성중인 복합문화 예술창작소와 더불어 청년 취업·창업의 베이스캠프가 될 것이며 아동돌봄, 치매안심, 건강생활지원센터까지 갖춰 전세대를 위한 종합생활SOC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양시는 2월 7일 고양시 화정동에서 '고양 내일꿈제작소' 착공식을 개최했다.
 고양시는 2월 7일 고양시 화정동에서 "고양 내일꿈제작소" 착공식을 개최했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