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안동=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설 명절인 1일 경북 안동시 안동 김씨 화수회를 방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2.1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안동=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설 명절인 1일 경북 안동시 안동 김씨 화수회를 방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2.1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3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배우자 김혜경씨의 '갑질' 의혹에 대해 사과했다. 김씨의 갑질 의혹이 불거진 지 6일 만이다. 이 후보는 또 김씨의 경기도 법인카드 사용 의혹과 관련해 감사를 요청하며 결과에 책임지겠다고도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입장문을 내고 "경기도 재직 당시 근무하던 직원의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더 엄격한 잣대로 스스로와 주변을 돌아보려 노력했다고 생각했는데 여전히 모자랐다"라고 했다.

또 "일부 언론에서는 부적절한 경기도 법인카드 사용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며 "보도된 내용을 포함해 도지사 재임 시절 부적절한 법인카드 사용이 있었는지를 감사기관에서 철저히 감사해 진상을 밝혀주기 바란다"고 했다. 그는 "문제가 드러날 경우 규정에 따라 책임지겠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이재명 후보의 입장문 전문이다.
 
경기도 재직 당시 근무하던 직원의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지사로서 직원의 부당행위는 없는지 꼼꼼히 살피지 못했고, 저의 배우자도 문제가 될 수 있는 일들을 미리 감지하고 사전에 차단하지 못했습니다. 더 엄격한 잣대로 스스로와 주변을 돌아보려 노력했다고 생각했는데 여전히 모자랐습니다. 

일부 언론에서는 부적절한 경기도 법인카드 사용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습니다. 보도된 내용을 포함하여 도지사 재임 시절 부적절한 법인카드 사용이 있었는지를 감사기관에서 철저히 감사해 진상을 밝혀주기 바랍니다. 문제가 드러날 경우 규정에 따라 책임지겠습니다.

이번을 계기로 저와 가족, 주변까지 더 신중하게 생각하고 행동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국민 여러분께 송구하다는 말씀 드립니다.

- 민주당 대통령 후보 이재명 드림

[관련기사]
과잉 의전 의혹, 김혜경 "저의 불찰", 당사자 배씨도 사과 http://omn.kr/1x699

댓글7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정치부. sost38@ohmynews.com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