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안동=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설 명절인 1일 경북 안동시 안동 김씨 화수회를 방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2.1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안동=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설 명절인 1일 경북 안동시 안동 김씨 화수회를 방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2.1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제공]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그간 너무 큰 개혁 담론에 매몰 반성…부패 기득권 카르텔 깨겠다"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일 설을 맞아 "우리 사회 곳곳의 부정과 부패, 불공정과 불합리를 일소하고 공공성과 공정성을 회복하는 강한 개혁 대통령이 되겠다"는 다짐을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SNS에 세 번째 '임인년 국민과의 약속'을 올리며 "반칙과 특권을 일소하는 개혁 대통령이 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후보는 "불공정과 불합리가 판치는 세상은 이제 끝내야 한다"며 "누구도 규칙을 어겨 이득 볼 수 없고, 규칙을 지켜 손해 보지 않는 공정한 나라를 만들겠다"고 했다.

또 "그동안 민주 정부가 권력기관 개혁 등 너무 큰 개혁 담론에 매몰돼 왔음을 반성한다"며 "정치, 행정, 사법, 언론, 재벌, 권력기관뿐 아니라 부동산, 채용, 교육, 조세, 경제, 사회, 문화, 체육 등 국민의 삶 모든 영역에서 불공정과 불합리를 깨끗이 청산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대통령의 역할이 중요하다. 뚜렷한 비전과 굳건한 용기, 결단력이 있어야 한다"며 "해방 이래 강고하게 이어져 온 부패 기득권 카르텔을 깨겠다"고 공약했다.

이어 "사회 전 영역, 전 분야에 걸친 대대적인 개혁을 신속하고 과감하게 실행할 것"이라며 "민주 정부의 오래된 꿈, 사람 사는 세상, 함께 사는 세상, 공정하고 상식이 통하는 세상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했다.

앞서 이 후보는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경북 안동에서 한복을 갖춰 입고 세배하는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이날 오전 고향인 경북 안동을 찾은 이 후보는 페이스북에서 "제가 나고 자란 곳, 제 아내의 관향(안동김씨) 안동의 전통가옥에서 임인년 새해를 맞았다"며 "부모님 산소에 가기 전 먼저 국민께 세배 드리고, 저희 부부도 세배했다"고 적었다.

이 후보는 이후 경북 봉화 선산의 부모님 산소에서 성묘했다.

또 안동김씨와 경주이씨 화수회 사무실을 순차적으로 찾아가 종친회 인사를 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태그:#이재명
댓글8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