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021년 ‘제대군인주간’ 포스터
 2021년 ‘제대군인주간’ 포스터
ⓒ 국가보훈처

관련사진보기

 
국가보훈처는 제대군인 주간을 맞아 '2021 제대군인 정책 발전방안 세미나'를 6일 오후 2시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보훈처와 국회 정무위원회 김병욱․김희곤‧유의동‧송재호 국회의원, 대한민국재향군인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제대군인의 원활한 사회복귀와 생활안정을 높이기 위한 방안, 보훈체계 변화에 따른 정책 발전방안 등을 논의하는 이번 세미나는 상명대학교 윤지원 교수가 좌장을 맡아 1·2부로 나누어 주제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1부에서는'제대군인 사회복귀와 생활안정 지원 방안'에 대해 '제대군인이 처한 사회적 환경 평가'와 '제대군인 보훈서비스 실효성 강화 대책'을 주제로, 중앙대 최영진 교수, 한국국방연구원 문채봉 위원의 발제 및 상명대 최병욱 교수, 경기남부제군지원센터 김진중 팀장의 지정토론과 자유토론으로 진행된다.

2부에서는 '보훈 패러다임 변화와 제대군인 지원정책'에 대해 '제대군인 보훈영역 확대 방향과 수준'과 '청년 제대군인 사회복귀 지원 방안'을 주제로, 충남대 길병옥 교수, 다온컴퍼니 최준형 대표의 발제 및 국방대 권헌철 교수, 겟링크스 코리아 은동원 대표의 지정토론과 자유토론으로 진행된다.

황기철 보훈처장은 "보훈체계 변화 및 빠른 고용환경 변화에 맞춰 정부와 민간의 협업을 통해 제대군인들에게 맞춤형 취업지원과 제대군인 명예선양, 그리고 의무복무자 지원 확대 등이 필요하다"라며, "이번 세미나를 통해 제대군인에 대한 지원정책이 한층 더 발전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