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전기학 <자가격리>.
 전기학 <자가격리>.
ⓒ 부산 민주공원

관련사진보기

 
미술작가들은 '코로나19'를 어떻게 표현할까. 부산 민주공원 늘펼쳐보임방에서 열리고 있는 "민중미술의 현장, 식민지구 2021 - #코로나그램"에서 코로나19를 다룬 여러 작품이 선을 보여 관심을 끈다.

민주공원은 6월민주항쟁 34주년을 맞아 기념 전시 "민중미술 2021 – 지구표류기"의 두 번째로 이 전시회를 열고 있다. 전시회는 오는 29일까지.

이번 전시에 대해, 민주공원은 "민중미술이 다루는 현실의 첨예한 문제를 미적으로 조망하는 전시로, 코로나19 대유행을 통해 맞닥뜨린 문명의 위기를 맞이한 예술가들의 발언 21편을 담고 있다"고 했다. 부산민예총 시각예술위원회, 민족미술인협회 울산지회의 작가 26명이 참여했다.

전시를 준비한 추진위는 "2020년 2월 창궐된 코로나 바이러스는 우리에게 많은 것을 바꾸게 한 계기가 되었다"며 "며 "코로나19와 함께하는 삶 속에 불편한 동거에 적응하는 모습이 보인다"고 했다.

추진위는 "현재 진행형인 코로나19 사태를 짚어보며 작가들이 가지고 있는 코로나에 대한 생각을 펼쳐 보이며 그림을 통해 사람들이 함께 살아가는 시대상에 대한 직접 경험담을 관객들에게 들려주려 하고 동시에 공감대를 불러일으키고 미래에 대한 희망의 이야기를 전하려 한다고 말한다"고 했다.

추진위는 "당시 두려움의 대상이었던 코로나 바이러스는 결국 보다 편하고, 빠르고, 풍족한 삶을 찾기 위한 인간 욕망의 산물이라 규정 짓고, 그동안 지구 생명에 끼친 수많은 피해에 대해 다시 지구 생명 스스로가 심판을 한다는 의도를 담은 전시였다"고 했다.

이번 전시는 온라인 환경에서 가상현실(VR)로도 관람할 수 있다. 민주공원 잡은펼쳐보임방(기획전시실) 입구부터 전시 중인 작품 하나하나 살펴볼 수 있는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박주석_<코로나19부군신위>
 박주석_<코로나19부군신위>
ⓒ 부산 민주공원

관련사진보기

  
소정 <일회용품>
 소정 <일회용품>
ⓒ 부산 민주공원

관련사진보기

  
안중돈 <코로나19>.
 안중돈 <코로나19>.
ⓒ 부산 민주공원

관련사진보기

  
박재열 작.
 박재열 작.
ⓒ 부산 민주공원

관련사진보기

  
민주공원 늘펼쳐보임방에서 열리고 있는 “민중미술의 현장, 식민지구 2021 - #코로나그램”
 민주공원 늘펼쳐보임방에서 열리고 있는 “민중미술의 현장, 식민지구 2021 - #코로나그램”
ⓒ 부산 민주공원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