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야외연마 작업으로 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야외연마 작업으로 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 낙동강유역환경청

관련사진보기

  
 야외도장 작업으로 미세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야외도장 작업으로 미세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 낙동강유역환경청

관련사진보기

 
부산항 주변 소형조선소에서 비산먼지 배출이 심각하다. 비산먼지 발생억제시설을 사용하지 않고 야외에서 도장이나 연마, 녹제거 작업이 진행되다 당국에 적발되었다.

낙동강유역환경청(청장 이호중)은 부산항 국제선용품 주차장 주변 소형조선소 11개소에 대한 비산먼지 관리실태를 점검하고 4개 위반 사업장을 적발하였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부산 국제선용품 주차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차량표면에 미세페인트가 흡착되는 등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11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부산 영도구청과 합동점검으로 이루어졌다.

낙동강환경청은 "야외에서 도장, 연마, 녹제거 작업 등을 하기 위해서는 이동식 방진망, 집진시설 및 간이 칸막이 등을 설치하여 비산먼지가 흩날리지 않도록 조치를 하여야 하다"고 했다.

그런데 합동점검 결과 이동식 방진망, 집진시설 등을 구비하고 있었으나, 사용하지 않고 야외도장 작업을 진행하고 있었던 것이다.

이에 사업장 외곽 지역까지 비산먼지가 날아갈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고 낙동강환경청은 밝혔다.

낙동강환경청은 적발된 4개 사업장에 대하여는 선박 수선작업시 비산먼지 발생억제시설 운영 등 필요한 조치를 이행하도록 하는 명령과 함께 고발 조치할 예정이다.

또 낙동강환경청은 자자체와 합동으로 소형조선소에서 발생시키는 비산먼지로 인한 피해예방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관리한다는 계획이라고 밝혔다.
 
 야외 녹제거 작업을 하면서 비산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야외 녹제거 작업을 하면서 비산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 낙동강유역환경청

관련사진보기

  
 야외연마 작업으로 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야외연마 작업으로 먼지가 흩날리는 장면
ⓒ 낙동강유역환경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