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부산시 산하 공공기관에서 1호 노동자 이사가 나왔다.
 부산시 산하 공공기관에서 1호 노동자 이사가 나왔다.
ⓒ 김보성

관련사진보기



부산시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부담을 덜기 위해 도시가스 요금을 인하한다고 30일 밝혔다. 인하한 요금은 내년 7월 말까지 1년간 적용된다.

시는 다음 달 1일부터 주택용, 산업용 도시가스 평균 요금을 13% 낮춰 적용한다. 시는 외부전문 기관 용역 결과 2020년 도시가스 요금인상 요인이 있지만, 최근 경제 상황을 감안해 인하를 최종적으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시는 산업통상자원부 건의를 통한 산업용 등 도매요금 인하 지원과 도시가스사의 공급설비 감가상각비 조정을 끌어냈다. 이를 토대로 주택용 도시가스 요금 11%, 산업용 도시가스 요금 14~16% 인하를 유도했다.

부산시 클린에너지산업과 관계자는 "요금 인상이 아니어서 별도의 물가조정위원회를 거치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시는 주택용 도시가스 요금 496억 원, 산업용 도시가스 요금 341억 원, 기타 용도 353억 원 등 연간 1200억여 원의 요금을 절감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도시가스사업법은 가스 사업자가 요금을 적절하게 산정해 시·도지사의 승인을 받도록 규정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김보성 기자입니다. kimbsv1@gmail.com/ kimbsv1@ohmynews.com 제보 환영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