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대전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대전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 오마이뉴스 장재완

관련사진보기

 
대전에서 27일 오전 10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이로써 대전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105명이 됐다.
 
대전시에 따르면, 105번 확진자는 동구 판암동에 거주하는 30대 남성이다. 이 확진자는 지난 25일부터 발열과 기침, 근육통 등 증상이 발현되어 26일 동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고, 27일 확진 판정됐다.
 
이 확진자는 23일 부터 26일까지 교회, 병원, 회사 등을 방문한 이력이 있으며, 자세한 감염경로는 심층역학조사 중이다.
 
대전시는 우선 이 확진자가 방문한 판암장로교회 24일(수) 저녁 예배에 참석한 교인 130명의 명단을 확보, 27일(토) 12시부터 동구보건소 선별진료에서 전수 검사할 예정이며, CCTV를 통해 명단에 누락된 참석자를 확인 중이다.
 
한편, 26일 대전시의 코로나19 검사건수는 440건(보건소 218건, 병원 222건)으로 이 중 한 명이 확진 판정됐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향나무는 자기를 찍는 도끼에게 향을 묻혀 준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