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국회의원 후보 1차 경선 결과 발표하는 최운열  더불어민주당 최운열 중앙당선거관리위원장이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4·15 총선 국회의원 후보 1차 경선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 국회의원 후보 1차 경선 결과 발표하는 최운열  더불어민주당 최운열 중앙당선거관리위원장이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4·15 총선 국회의원 후보 1차 경선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4·15 총선이 49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당내 1차 경선 결과가 나왔다. 부산에서는 이재강(부산 서·동구), 이상호(사하을) 예비후보가 처음으로 공천을 확정했다.

민주당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3일 동안 경선을 진행했고, 26일 오후 29곳에 대한 결과를 발표했다. 방식은 권리당원과 일반시민이 각각 50% 참여하는 자동응답 여론조사로 진행됐다.

부산 서·동구, 사하을 경선은 2파전이었다. 서·동구에서는 이재강 전 주택도시보증공사 상근감사위원이 홍기열 민주당 중앙당 정책위원회 부의장을 누르고 공천권을 따냈다. 사하을은 이상호 전 지역위원장이 남명숙 민주당 부산시당 미세먼지 특위 부위원장을 눌렀다.

김승주 전 보건복지부 정책자문관, 류영진 전 식품의약품안전처장 간 '약사 대결'로 관심을 끈 부산진을의 경선 발표는 연기됐다. 선관위는 한 후보의 서류상 미비점을 발견해 투표함 봉인 이후 재심의를 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총선행 티켓을 거머쥔 이재강 예비후보는 <오마이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서동구는 32년간 한 번도 민주당이 이긴 적이 없는 전국의 최대 험지"라며 "세 번째 도전인 만큼 새로운 각오로 더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이상호 예비후보도 "지난 16년간 낙후된 사하를 바꾸고, 조경태 의원을 퇴출하라는 구민의 지상 명령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배신과 무능의 정치를 반드시 심판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보성 기자입니다. kimbsv1@gmail.com/ kimbsv1@ohmynews.com 제보 환영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