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한경호 대한지방행정공제회 이사장이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한경호 전 대한지방행정공제회 이사장.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을 지낸 더불어민주당 한경호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진주을)는 4일 오전 진주시청 브리핑실에서 출마 선언했다.

한 예비후보는 "침체되어 있는 진주 경제를 되살리고, 천년고도 진주의 새로운 희망과 미래를 열기 위해 진주발전의 최적임자라는 확신을 가져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그는 "새천년 미래 진주를 준비하기 위해서는 능력있는 정치리더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진주 시대정신에 맞는 정치리더는 경험과 역량을 겸비한 참일꾼이어야 한다"고 했다.

지역 공약과 관련해, 한 후보는 "중앙부처와 경남도를 상대로 지역 개발사업을 유치하고 많은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중앙과 지방의 다양한 경험이 있는 집권여당의 힘있는 국회의원이 필요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시대정신에 가장 적합한 능력과 힘 있는 후보, 진주발전의 최적임자"라며 "진주 현안의 해결사"임을 강조하였다.

남부내륙철도(서부경남KTX)와 관련해, 한 예비후보는 "원안 추진, 공사기간 2년 단축으로 낙후된 서부경남 발전을 획기적으로 촉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진주혁신도시와 관련해 그는 "진주의 자랑이면서 산업과 연계하여 진주산업 발전의 기폭제로 활용해야 한다"며 "혁신도시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고 더 많은 공공기관들이 추가 유치되도록 여당 국회의원으로서 책임지고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또 한 후보는 현재 실시계획 용역 시행 중인 농업기술원의 이반성면 이전과 초전동 신도심 개발사업의 차질없는 추진, 폐업된 진주의료원을 대체하는 거점 공공의료시설 유치를 내걸었다.

또 그는 제2금산교 건설, 선학산 랜드마크 조성, 구도심 도시재생 확대, 시외버스터미널 이전, 경상대 한의대‧로스쿨(법학전문대학원) 유치도 제시했다.

한경호 후보는 "종업원 1000명 이상의 대기업을 2개 이상 유치하고, 진주-사천 항공우주국가 산업단지 조성에도 역점을 두겠다"고 했다.

또 그는 "진주 국제농식품박람회를 세계적인 박람회로 육성하고 딸기, 배,단감, 파프리카 등 주요 농산물의 부가가치 제고, 수출확대에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한경호 예비후보는 경상대 농학과를 졸업하고 제20회 기술고시에 합격, 경남도 농업정책과장‧기획관, 사천부시장, 세종특별자치시 행정부시장, 경남도지사 권한대행(행정부지사) 등을 지냈다. 한 예비후보는 지난 1월 15일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했다.

태그:#한경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