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사짜성어)비일비재 친인척 채용, 너나 할 것 없었네요.
▲ (사짜성어)비일비재 친인척 채용, 너나 할 것 없었네요.
ⓒ 박현수

관련사진보기


여야 할 것 없이, 차고 넘쳤다.
친인척 보좌진 채용에 있어 그들은 대동단결했다.
그리고 일이 불거지자,
너나 할 것 없이 사표를 내던지고 썰물 빠지듯 빠져 나간다.

'비일비재'

그래. 한둘이 아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