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을 살리고 사람을 살릴수 있을 것이라 믿고 있는 적게 벌어 적게 먹고 행복할 수 있는 길을 평생 화두로 삼고 있음. 수필집 '거봐,비우니까 채워지잖아' '촌놈, 쉼표를 찍다' '모두가 기적 같은 일' 인도여행기 '끈 풀린 개처럼 혼자서 가라' '여행자는 눈물을 흘리지 않는다'

내가 작성한 댓글

* 소셜댓글 도입(2013.07.29)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 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 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 책 추천 감사합니다..
  2. 효승당 약국입니다
  3. 제 글에 관심을 보내주신 분들... 좋은 기사 원고료 보내주신 분들.. 제 글을 읽는 모든 분들에게 고마움을 전하며 딱히 고마움 전할 방도 없어 댓글로 대신함을 이해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문의가 많아 박상도 선생이 운영하는 약국을 밝혀드립니다. 부산 영도구의 효승당 약국입니다. 기사에도 밝혔고...잘 아시겠지만 제 몸에 좋다고 모든 이들에게 적용될수 있는 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효승당 약국의 두 분은 저에게 큰 은인이지만 한약을 복용하실때는 신중하게 판단하시길 바랍니다..
  4. 좋은기사원고료 보내주신 분들께 고마움을 전할 방도가 없어 댓글로 대신 합니다.. 고맙습니다.. 치유에 잘 쓰겠습니다...
  5.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