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최경준 (235jun)

김홍국 경기도 대변인은 2일 경기도청에서 긴급브리핑을 열고 조광한 남양주시장의 정무비서 핵심 측근이 제보한 녹취를 확보하고 있다는 사실을 공개한 뒤, “이런 제보를 받고도 조사하지 않는 것이 옳은지 제보내용 공개에 동의해달라"고 조광한 시장에게 제안했다.

ⓒ경기도2020.12.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밥을 좋아합니다. 술을 더 좋아합니다. 근데, 밥이나 술 없이는 살아도 사람 없이는 못 살겠습니다. 그래서 기자 하나 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