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권우성 (kws21)

4대강 사업 관련 낙동강 현장조사팀이 지난 8월 30일 경북 영주댐 상류 내성천 모래톱에서 '내성천 SOS' 현수막을 들고 있다.

ⓒ권우성2019.0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