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오광해 (okhaie)

#조은성 [뽕]

<마약 보다 부도덕한 뽕을 뽑자>과연 어떤 여자들을 보고 사랑스런 여자라고 생각하나 해서 인터넷을 통해 검색된 사례를 자신의 재구성을 통해 살펴보자는 것이다. 객석의 불려나온 실험남, 부끄러워 하기도 하지만 좋아하는 표정은 감추질 못한다.

ⓒ오광해2018.08.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