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변성완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부산시청에서 고리2호기 수명연장 반대 관련 정책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변성완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부산시청에서 고리2호기 수명연장 반대 관련 정책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변성완 후보 캠프

관련사진보기

 
공식 선거운동을 사흘 앞둔 16일, 6.1 부산시장 선거에 출마한 3명의 여야 후보들이 각각 '원전 수명연장 반대', '디지털금융 도시', '아이돌봄 도시' 등 서로 다른 정책공약으로 부산지역 유권자의 지지를 호소했다.

본선 코앞, 부산시장 후보들 저마다 '정책공약' 

기호 1번인 변성완 더불어민주당 부산시장 후보는 부산의 핵심 현안 중 하나인 고리원자력발전소 2호기 문제를 들고나왔다. 그는 이날 오후 2시 부산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석열 정부의 탈원전 백지화에 맞서 "안전한 도시 부산을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최근 한국수력원자력은 설계수명이 끝나는 고리2호기에 대한 안정성 평가 보고서를 원자력안전위에 제출했다. 또한 대통령직인수위가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국정과제 이행계획서에는 고리2호기 등의 중단없는 가동이 명시됐다.

이에 대해 변 후보는 "고리2호기는 40년 가까이 노후한 원전이고, 최신 안전기술도 적용되지 않았다"라며 재가동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다. 이어 "부산시 원자력안전대책위도 경제·안전성을 조건으로 수명연장을 검토 중"이라며 "시민의 생명을 놓고 도박해선 안 된다"라고 주장했다. 고준위방사성폐기물 임시저장 논란에 대해서는 "윤 대통령에게 불가 방침을 전달하겠다"라고 약속했다.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부산시의회에서 '글로벌 디지털금융도시·아시아 창업중심도시' 관련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부산시의회에서 "글로벌 디지털금융도시·아시아 창업중심도시" 관련 정책을 발표하고 있다.
ⓒ 박형준 후보 캠프

관련사진보기


본선으로 직행한 기호 2번 박형준 국민의힘 후보는 첫 번째 정책 발표로 '글로벌 디지털금융, 아시아 창업 중심도시'를 선택했다. 박 후보는 이날 오전 10시 부산시의회를 찾아 금융공기업 부산 이전, 부산투자금융공사와 디지털 자산거래소 설립을 함께 추진하겠다고 공약을 발표했다.

그는 윤석열 대통령의 산업은행 이전 발언을 언급하며 "이제 부산을 글로벌 디지털금융도시로 만드는 것은 국가발전·지역혁신 발전을 위해 전략적으로 접근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동시에 "부산 창업청을 신설해 창업 관련 업무를 통합관리하고 원스톱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같은 공간에서 기자회견을 연 기호 3번 김영진 정의당 후보는 '돌봄과 복지'를 주제로 잡았다. 김 후보는 "성장과 개발이 아닌 사람을 중심에 놓아야 한다"라며 "부산의 부족한 돌봄, 복지, 의료에 대한 정의당의 대안"을 부각했다. 

▲어린이 병원비 100만 원 상한제 ▲권역별 어린이 응급시스템 구축 ▲동부산의료원 설립 ▲돌봄 기본조례 제정 ▲부산사회서비스원 즉시 설립 등의 공약을 공개한 그는 "350만 부산시민의 인간답고 행복한 삶이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세 후보는 다음날인 17일에도 분주한 일정을 예고했다. 변 후보는 오전 가덕도신공항 관련 기술 전문가 초청 간담회를 통해 조기 개항 해법을 모색한다. 박 후보는 해양스마트 도시 관련 두 번째 정책공약을 발표하고, 국민의힘 부산선대위 출범식에 참석한다. 김영진 후보는 부산 진보4당 단일후보 출정식과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정책협약식 등 진보정당, 노동현장에 집중한다. 
 
정의당 김영진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부산시의회에서 "아파도 걱정없는 부산, 돌봄 걱정없는 부산을 위한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정의당 김영진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부산시의회에서 "아파도 걱정없는 부산, 돌봄 걱정없는 부산을 위한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 김영진 후보 캠프

관련사진보기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보성 기자입니다. kimbsv1@gmail.com/ kimbsv1@ohmynews.com 제보 환영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