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권오철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운데)가 3일 출범한 더불어민주당 '더드림청년지원단' 간담회에서 청년 후보자 대표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권오철 대전 중구 예비후보 (가운데, 자료사진)
ⓒ 권오철

관련사진보기

 
권오철 더불어민주당 대전 중구 예비후보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국회의 신속 대응을 촉구하고 나섰다.

권 예비후보는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국회는 코로나 3법과 정부의 추가경정예산 편성에 신속하게 대응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치료를 위해 '감염 예방 및 관리에 관한 개정안', '검역법 개정안', '의료법 개정안' 등 일명 코로나 3법이 조속히 법사위와 본회의를 통과될 수 있도록 국회의 신속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아울러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경제활동 위축과 자영업 및 중소상공인 지원대책 등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서 신속한 정부의 추가경정 예산편성이 필요하고, 이에 대한 국회의 신속한 대응도 요구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2003년 사스가 발생했을 때 7.5조, 2015년 메르스 발생 때 11.6조의 추경을 편성한 바 있다"며 "반면 현재 코로나19 사태의 추이가 메르스 때보다 심각하다는 점에서 12조 이상의 추경예산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한편, 권 예비후보는 문재인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정책자문위원과 중부대학교 학생성장교양학부 겸임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