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광역시 교육청 전경.
 인천광역시 교육청 전경.
ⓒ 인천시교육청

관련사진보기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올해 9월 개원을 목표로 전체 10개 24학급 규모의 공립유치원 설립에 필요한 52억7800만원을 추가경정예산에 편성한다고 3일 밝혔다. 10개 유치원은 신설이 8개 21학급, 증설이 2개 3학급으로 최대 578명의 유아를 수용할 수 있는 규모다.

인천시교육청은 양질의 유아교육 기반 조성을 위해 향후 2022년까지 취학 수요가 있는 원도심 및 개발지역 내 공립유치원 신·증설을 적극 추진해 취원율을 40% 이상 늘려 공공성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추가로 '2020~2022년 유아배치계획'을 수립할 때 신뢰도를 확보하고자 취원 대상이 되는 만 0~4세 영·유아 보호자를 대상으로 유치원 취학 희망 여부 등에 대한 취학 수요조사를 실시해 교육 수요자의 의견을 반영해 배치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입장이다. 

인천시교육청은 "유아들의 학습권을 최우선으로 보호하고 유아교육의 공공성을 강화하기 위해 공립유치원 학급 신·증설을 확대해 공교육 기반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