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의 모토는 '모든 시민은 기자다'입니다. 시민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사는 이야기'도 뉴스로 싣고 있습니다. 당신의 살아가는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모이팀

관련사진보기


ⓒ 모이팀

관련사진보기


ⓒ 모이팀

관련사진보기


ⓒ 모이팀

관련사진보기


인터넷 검색창에 '어버이날'이라고 검색해 보신 적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아마 알고 계실 것입니다. 첫 번째 연관검색어가 '어버이날 선물'이라는 사실을요.

실제로 어버이날이 다가오면 많은 직장인들은 현금과 선물 사이에서 고민하곤 합니다. 현금을 드리자니 삭막한 것 같고, 선물을 고르자니 선택지가 너무 많습니다.

아이들은 어떨까요. 예산이 넉넉지 않은 만큼 대다수가 카네이션에 마음을 담은 편지를 드릴 것이라 생각했습니다. 착각이었습니다.

모이(moi)에 들어온 게시물을 살펴보면, 요즘 아이들은 부모님께 상당히 다양한 종류의 선물을 하는 것으로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물론 '카네이션 + 손편지' 세트가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지만, 영화 티켓, 커피 쿠폰, USB 등을 선물했다는 친구들의 답변도 이어졌습니다. 심지어 현금을 드렸다고 답한 학생도 있었다고 합니다.

이밖에도 모이를 통해 달라지고 있는 어버이날의 신(新) 풍속도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모이(www.moi.so)에서 확인하세요!

#어버이날 #어버이날선물 #카네이션 #어버이날현금 #현금 #엄마 #아빠 #부모님 #엄마아빠사랑해요 #카네이션 #가족 #친척 #가족모임 #친척모임 #모이픽 #오마이뉴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