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피클

서울

포토뉴스

청운문학도서관은 지난 2014년 11월 19일에 문을 연 최초의 한옥 공공 도서관입니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난 2014년 11월 19일에 문을 연 최초의 한옥 공공 도서관입니다. 종로구를 기준으로 하면 16번째 도서관이기도 합니다. 가보면 알겠지만, 서촌의 매력 가운데 하나입니다.

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에서 통인시장과 청운효자동주민센터를 거쳐 자하문터널쪽으로 올라가다보면, 청운공원이 나타납니다. 창의문 출발점 부근의 윤동주 '시인의 언덕' 옆에는 윤동주문학관이 자리잡고 있고, 반대편 쪽으로 내려오면 청운문학도서관으로 내려가는 계단이 나타납니다.

가슴이 탁 트일 정도로 주변 풍광이 빼어나게 아름답습니다. 봄과 가을은 물론 눈 쌓인 겨울에도 사람들의 발길을 잡아둘만합니다. 2015년 대한민국 한옥대상을 받은 이 건물의 내부는 현대식의 편리함을 함께 갖췄습니다. 조금 생뚱맞긴 하지만, 엘리베이터도 설치돼 있습니다.

서촌 나들이를 한다면, 꼭 한번 가볼만한 명소로 추천합니다.

주소|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36길 40
전화|070-4680-4032
종로문화재단 홈페이지https://www.jfac.or.kr/site/main/home
이용 시간|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휴관일|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과 추석 연휴
층별 안내|1층 (창작실, 세미나실, 정자), 지하 1층 (일반열람실, 어린이열람실, 카페, 다목적실, 선큰가든, 화장실)

청운문학도서관 좌·우로는 윤동주문학관과 수성동 계곡이 있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은 주변 풍광이 아름답다. 특히, 봄과 가을은 환상적이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옆, 저 아름다운 집에는 누가 살고 있을까?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하1층에 자리잡고 있는 열람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하1층에 자리잡고 있는 열람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하1층에 자리잡고 있는 열람실. 어린이들이 좋아할만한 공간이 있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하1층에 자리잡고 있는 열람실. 종종 이런 전시회도 열리는 모양이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하1층에 자리잡고 있는 열람실. 항아리 안에 돌돌 말린 종이를 꺼내면 시 한 편이 적혀 있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지하1층에 도서관 열람실 앞에는 카페도 있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문을 연다. 휴관 일은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과 추석 연휴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위층은 한옥 도서관이고, 아래층은 열람실이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시인들이 녹음한 시 낭송을 들을 수 있는 공간이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은 지난 2015년 대한민국 한옥대상을 받았다. ⓒ 이한기
한옥 도서관에 조금 생뚱맞긴 하지만 엘리베이터도 설치돼 있다. ⓒ 이한기
청운문학도서관은 서촌과 부암동 나들이길에 꼭 한번 들려볼만한 곳이다. ⓒ 이한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