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박완수 경남도지사는 '2022 을지프리덤실드연습(을지연습) 준비보고회'에서 "경남은 공항과 항만, 방위사업과 기간산업이 밀집한 안보상 매우 중요한 지역"이라고 강조했다.

박 지사는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최우선으로 보호하고자 실전과 같은 훈련을 통해 비상사태에 만반의 대처가 가능하도록 준비할 것"을 당부했다.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하면서 이같이 밝힌 것이다.

이날 준비보고회에는 박완수 도지사를 비롯해 권대원 제39보병사단장과 18개 시‧군 부시장‧부군수, 경남도청 실‧국‧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올해 54번째를 맞는 을지연습은 전쟁 이전 국지도발 등 국가위기관리와 전시전환절차 연습, 개전 이후 국가 총력전 연습을 통해 완벽한 국가비상대비태세를 확립하는 국가위기관리 종합훈련이다.

이번에는 '을지 자유의 방패(UFS, Ulchi Freedom Shield)'라는 명칭으로 변경되어 한미연합 군사연습과 연계해 실시된다.

오는 16일에는 국지도발 상황에 대비한 위기관리연습을 실시하고, 22일부터 25일까지 262개 기관과 민‧관‧군인‧경찰‧소방 2만 5000여 명이 참여해 도상연습, 전시과제토의, 민방공대피훈련, 한국가스공사 통영기지 드론테러에 따른 합동실제훈련이 벌어진다.

경남도청 광장 앞에서는 '안보 고취의 장'이 마련된다. 경남도는 "안보와 구조‧구난 장비 전시, 서바이벌, 심폐소생술 체험시설 운영을 통한 체험 기회와 함께 안보사진 전시회 등 다양한 홍보 행사로 도민들이 국가 안보를 이해하고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라고 했다.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박완수 지사는 9일 오후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린 을지연습 준비보고회를 주재했다.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