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마스크 없이 집 밖을 나가는 것은 상상하기 어려운 시기가 도래할 것을 생각해보지 못했습니다.
 마스크 없이 집 밖을 나가는 것은 상상하기 어려운 시기가 도래할 것을 생각해보지 못했습니다.
ⓒ 이안수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가 일상의 풍경을 완전히 바꾸고 있습니다. 가정, 학교, 직장, 이웃 등의 관계가 전과는 확연히 달라졌습니다.

일, 학습, 여행, 쇼핑뿐만 아니라 관혼상제의 형태까지 누구도 예상할 수 없었던 방식으로 펼쳐지고 지고 있습니다.

분명한 것은 현재의 세계적대공황(pandemic, 팬데믹) 현상이 진정되고 마스크를 쓰지 않은 온전한 얼굴을 다시 볼 수 있다 하더라도 코로나19 이전의 모습으로 다시 돌아가지는 못할 것은 분명합니다. 생각의 방식과 행동 패턴이 완전히 달라진 상태에서 결코 이전으로 회기가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일주일 사이에 담쟁이덩굴 잎이 손바닥만 해졌습니다.
 일주일 사이에 담쟁이덩굴 잎이 손바닥만 해졌습니다.
ⓒ 이안수

관련사진보기


모티프원에서도 달라진 모습들을 대하게 됩니다. 재택근무로 전환되어 가족들의 불편을 덜어주기 위해 일을 하러 오거나 무용단의 공연이 취소되어 단원들이 새로운 구상을 위해 오기도 합니다. 갑자기 벽을 만난 사업가 가장의 번민을 위로하기 위한 부인이 남편의 마음을 어루만져 주기 위해 찾아오기도 합니다.

함께 여행 온 세분은 각기 다른 방을 예약해 따로 시간을 보냅니다. 평소 같았으면 외국으로 갔을 신혼여행도 이곳으로 옵니다.
 
 다시 멧비둘기가 두 개의 알을 낳았습니다. 자연의 순환은 비접촉 사회의 엄혹한 시절에도 변함이 없습니다.
 다시 멧비둘기가 두 개의 알을 낳았습니다. 자연의 순환은 비접촉 사회의 엄혹한 시절에도 변함이 없습니다.
ⓒ 이안수

관련사진보기



앞으로는 개인이나 조직 모두가 '애프터 코로나(AC·After Corona)' 시대를 얼마나 정확하게 읽고 그것에 맞게 변신하느냐에 따라 '부와 빈곤의 어느 쪽에 속할 것인가'가 결정될 것입니다. 위기는 어떤 사람들에게는 늘 기회였으니까요.   벚꽃이 만개하고 담쟁이 잎은 손바닥만 해졌으며 멧비둘기 부부는 다시 알을 낳았습니다.

집마다 빈 택배 박스가 늘어만 가지만 자연은 각기 제 속도대로 오고 있습니다.   가슴을 흔드는 참 잔인한 사월입니다. 변화될 행복의 기준을 어떻게 세울 것인가를 고민해야 하는 엄혹한 사월입니다.
 
 전 세계적이고, 누구에게나 예외 없이 경험하게 된 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예측하거나 통제할 수 없는 천재지변을 일컫는 신에 속한 영역(Act of God)의 일이 인간의 행위로 비롯된 것이라는 반성과 행동의 변화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전 세계적이고, 누구에게나 예외 없이 경험하게 된 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예측하거나 통제할 수 없는 천재지변을 일컫는 신에 속한 영역(Act of God)의 일이 인간의 행위로 비롯된 것이라는 반성과 행동의 변화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 이안수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모티프원의 블로그 www.travelog.co.kr 에도 함께 포스팅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의 다양한 풍경에 관심있는 여행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