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대전시가 25일 관내 신천지 예배당과 관련시설에 대한 2차 방역을 실시했다.
 신천지 예배당과 관련시설에 대한 방역 장면.(자료사진).
ⓒ 대전시

관련사진보기

 
충남 신천지 신도에 대한 코로나19 전수조사 결과, 3월 1일 오전 현재 확진자는 없는 상태다.

1일 충남도는 중앙방역대책본부로부터 통보받은 6560명(신도 5255명, 교육생 1305명) 중 29일 밤 11시 기준으로 미열 등 증상을 보인 사람은  모두 148명(2.2%)이라고 밝혔다.

이 중 27명에 대한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 나머지는 검사 중(39명)이거나 검사 예정(74명)이다. 다른 시도로 이관한 신도는 8명이다.

연락이 닿지 않는 사람은 246명이다. 이는 전날 361명에 비해 115명이 줄어든 수치다. 충남도는 이 중 34명에 대해서는 경찰에 소재 확인을 요청했다.

충남도는 나머지 신도 6166명(94%)은 증상이 없어 매일 1~2회 모니터링을 지속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우보천리 (牛步千里). 소걸음으로 천리를 가듯 천천히, 우직하게 가려고 합니다. 말은 느리지만 취재는 빠른 충청도가 생활권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