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 청사.
 고양시 청사.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지난 24일 발생한 강릉시 확진환자 A씨는 파주에서 근무하면서, 고양시내 약국과 치과 등 몇 곳을 방문했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지난 17일 오전 11시30분부터 오후 12시30분까지 일산동구 중앙로에 위치한 화이트치과의원을 방문하고, 이어 오후 12시 50분부터 오후 1시까지 일산서구 호수로에 위치한 인제조은약국을 방문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고양시는 경로를 파악한 즉시 약국 및 의원 접촉자 등 5명에 대해 3월 2일까지 자가격리 및 능동감시조치를 실시하고 해당 약국 및 의원은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고양시는 접촉·관리자들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이동경로에 대해서도 계속 방역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편, A씨는 지난 16일 대구를 방문한 것으로 파악됐고 현재 강원대 병원에 입원하고 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질병관리본부와 함께 이후 확인되는 접촉자를 신속하게 격리 조치해, 지역감염 확산 차단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