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성남시 교통·자율주행 빅데이터 센터 설치 15일 개소식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는 은수미 성남시장
 성남시 교통·자율주행 빅데이터 센터 설치 15일 개소식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있는 은수미 성남시장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15일 시청 8층 교통·자율주행 빅데이터 센터가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4차 산업 혁명'을 핵심 단어로 한 비전을 선포하며 자율주행 기술개발을 위한 빅데이터 구축을 공식화했다.

시는 이날 오전 10시 시청 3층 한누리에서 빅데이터 전문가, 협업 기관 대표, 관계 공무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교통·자율주행 빅데이터 센터 개소식'을 했다. 

앞서 9월 성남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빅데이터 플랫폼 및 센터 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시는 3년간 지원받는 9억 원의 국비와 시비 9억 원, 민간투자금 1억8000만 원 등 모두 19억8000만 원을 센터 운영에 투입할 계획이다.

시청 빅데이터 센터는 전문직 공무원 2명, 자율주행 빅데이터 전문가 4명 등 모두 6명이 배치돼 인공지능 기반 자율주행 데이터를 생산·구축한다.

성남지역 CCTV(6027대), 드론(6대) 등으로 수집한 도로 교통 상황, 3cm 단위 측정치의 차량 위치, 생활 안전 관제 정보 등을 전자부품연구원, ㈜유니콤넷, 네이버 비즈니스 플랫폼(NBP) 등 협업 기관과 함께 융합·가공·분석해 차세대 교통 빅데이터로 생산하게 된다. 

자율주행차 운행에 필요한 도로 교통량 분석과 예측 정보, 판교 자율 주행 실증단지에서 시험 운행 중인 자율주행차 정보, 자율자동차와 실시간 정보를 주고받는 5G망 정보, 인공지능학습용 자율주행 영상정보 등이 해당한다.

센터는 22㎡ 규모에 데이터 분석용 Lamda 장비, 서버내장 GPU, 클라우드 관리용 서버,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시스템, 데이터 통합관리 시스템 등을 갖춘 상태다. 

이들 빅데이터는 성남시 교통행정 관련 정책의 과학적 근거자료로 쓰이고 아동, 노인, 장애인 등 교통약자를 위한 공공서비스 개발에 활용하게 된다. 한국교통연구원 교통플랫폼으로도 전송해 필요로 하는 자율 주행 자동차 개발자와 기업, 대학교, 연구단체 등에 제공할 예정이다.
 
 성남시 교통·자율주행 빅데이터 센터 설치 15일 개소식 모습
 성남시 교통·자율주행 빅데이터 센터 설치 15일 개소식 모습
ⓒ 성남시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