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위가 물러나는 처서 절기가 지나고 있다. 다가오는 주말은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영동과 제주도에 한때 빗방울이 떨어지겠고, 기온은 대체로 평년과 비슷한 가운데 낮 기온이 30℃까지 오르는 곳이 있겠다.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는 "토요일(24일) 우리나라는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며 "전국에 점차 구름이 많아지겠고 강원영동은 동풍의 영향을 받아 오후 한때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 

이어 "일요일(25일)은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고, 제주도는 제주남쪽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을 점차 받겠다"며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겠으나 제주도는 흐려져 새벽부터 비가 오겠고,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영동은 오후 한때 비가 오겠다"고 전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7℃에서 23℃가 되겠고, 낮 최고기온은 27℃에서 30℃가 되겠다. 
 
 주요 지역별 내일날씨 전망
 주요 지역별 내일날씨 전망
ⓒ 온케이웨더

관련사진보기

  
전국의 대기순환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단계를 보이겠다. 자외선 지수는 대부분 지역이 구름 사이로 통과하는 일사량이 많아 '나쁨' 내지는 '매우 나쁨' 단계가 되겠다. 강원영동과 제주는 '보통' 수준이 되겠다. 

내일(24일) 오후부터 모레(25일)까지 제주도남쪽먼바다에는 물결이 1.5~3m로 높게 일겠다.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가 요구된다. 

한편 다음 주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25~26일 제주도에 비가 오겠고, 27~28일은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강원영동은 동풍의 영향을 받아 24~26일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덧붙이는 글 | 최유리 (YRmeteo@onkweather.com) 기자는 온케이웨더 기자입니다. 이 뉴스는 날씨 전문 매체 <온케이웨더(www.onkweather.com)>에도 동시 게재됩니다.


태그:#내일날씨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국내최초 날씨전문 매체 <온케이웨더>: 기상뉴스,기후변화,녹색성장,환경·에너지,재난·재해,날씨경영 관련 뉴스·정보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