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이날 오전 대법원 정문앞에서 'KTX 승무원 해고무효! 뒷거래판결 대법원 규탄 긴급 기자회견'을 끝마친후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구하며 대법원 내로 진입을 시작했다.

이에 법원의 보안 관계자들이 "법원은 절차에 따라 출입이 가능한 지역"이라며 이들을 출입을 막았지만  KTX 해고 승무원들은 "법이 우리를 죽였다"며 울부짖으며 대법원내 대법정까지 진입해 농성을 이어갔다.

이어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법정에서 나온 이들은 법정 입구 앞 계단에 앉아 김명수 대법원장의 면담을 요구하며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대법원내에는 현재 신고를 받고 긴급출동한 경찰들이 대기하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체제에서 법원행정처가 대법원 판결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29일 오전 KTX 해고 승무원들이 김명수 대법원장 면담을 요청하며 서울 서초구 대법원에 진입해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대법원 대법정까지 진입후 대법원 관계자들의 설득으로 다시 법정 앞으로 나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2018.5.29
ⓒ 최윤석

관련사진보기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현장이 좋아 사진이 좋아... 오늘도 내일도 언제든지 달려갑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