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말어때
ⓒ 피클

관련사진보기


9월 1일은 여러모로 역사적인 날이었습니다. 20대 국회 개원 후 첫 정기국회였고, 야당 출신 국회의장이 개회사를 했으며, 그 내용을 빌미로 여당인 새누리당이 집단 퇴장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한밤중에는 새누리 의원들이 의장실을 점거하고 정세균 의장의 사과와 사퇴를 요구하는 소동도 빚어졌습니다.

친박과 비박이 하나로 뭉쳐 실력행사에 나서자 구태를 지적하는 목소리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의 표창원 의원은 트위터를 통해 걸핏하면 소리 지르고 퇴장하는 새누리당을 비판하며 "누군 대통령 맘에 들어서 참고 견디는 줄 압니까?"라고 돌직구를 날렸습니다. 이래저래 대통령 심기가 불편할 듯합니다.


태그:#표창원
댓글66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피클 추천콘텐츠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