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박광홍 (marine7687)

제1차 이케다 내각

일미 군사동맹을 반대하는 안보투쟁으로 전임 기시 내각이 붕괴하자, 그 뒤를 이은 이케다 하야토 총리는 방위문제에 대한 언급을 삼가고 민생과 경제를 전면으로 내세웠다.

ⓒwiki commons1960.08.0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일본인의 전쟁체험에 관한 연구에 정진하고 있는 오사카 거주 유학생입니다. 한일친선에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편견과 혐오 너머로 새로운 지면을 여는 데 기여하고 싶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