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박완수 경남도지사는 "경남도는 도심항공교통 시대가 도래할 것에 대비해 항공산업 분야를 뒷받침하는 정책을 펼쳐나가고 있다"며 "우주항공청의 사천 설치를 비롯해 항공우주산업 관련 기관을 집약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박 도지사는 지난 4일 오후 경남도청 접견실에서 강구영 한국항공우주산업(KAI) 신임 사장과 함께 항공우주산업의 발전방안을 논의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강구영 사장은 박 도지사와 함께 환담을 나누며 도심항공교통(UAM) 산업과 항공정비(MRO) 육성을 비롯해 항공기 수출에 따른 세일즈맨 역할 등 항공우주산업을 추진하는 데 경남도의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박완수 도지사는 "KAI가 경남은 물론 우리나라 항공우주의 진일보한 발전을 위해 더욱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강구영 KAI 신임 사장과 박완수 경남도지사.
 강구영 KAI 신임 사장과 박완수 경남도지사.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강구영 KAI 신임 사장과 박완수 경남도지사.
 강구영 KAI 신임 사장과 박완수 경남도지사.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박완수 경남도지사.
 박완수 경남도지사.
ⓒ 경남도청

관련사진보기


태그:#카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