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6.1 지방선거 기간 여성단체들로부터 정책 제안을 받은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6.1 지방선거 기간 여성단체들로부터 정책 제안을 받은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측 제공

관련사진보기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은 '연대와 협치' 차원에서 시민사회단체와의 협약과 제안 내용 중 공통 공약 179건을 확정해 적극 실행하기로 했다.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연대와 협치 특별위원회)는 선거 기간부터 지난 28일까지 시민단체와의 협약, 제안, 간담회 등을 통해 제안받은 총 530건의 정책 가운데 179건을 공통공약으로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인수위는 "민선 8기 공약과의 포괄적 비교 검토를 통해 내용의 유사성과 집행의 타당성이 확보된 정책 179건을 최종 선정했으며, 이들 공약은 민선 8기에 전달돼 적극 실행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인수위는 공통공약에 포함되지 않은 정책들도 도정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별도 '소통협치 기구'를 마련, 시민단체들과 지속 소통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선정된 공통 공약은 총 12개 분야로 ▲가족·보건·복지 72건 ▲농림·축산·해양 25건 ▲교통·건설·환경 14건 ▲산업·경제·평화 13건 ▲노동·일자리 12건 ▲도민참여 12건 ▲문화·관광·체육 9건 ▲교육 8건 ▲도시·주택 4건 ▲조세·법무·행정 4건 ▲미디어 4건 ▲소방·재난·안전 3건 등 순이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6.1 지방선거 기간 시민사회단체들과 정책협약식을 개최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6.1 지방선거 기간 시민사회단체들과 정책협약식을 개최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 측 제공

관련사진보기

 
먼저, 가족·보건·복지 분야 공약으로는 ▲의료 불평등 해소를 위한 공공의료 확대 ▲공공 보육 및 돌봄 강화 ▲성평등 ▲장애인, 노인 등 취약계층 안전한 주거 및 생활 보장 등의 세부 공약이 포함됐다.

이어 농림·축산·해양 분야 공약에는 ▲양육자 교육 인증 ▲동물 관련 5개년 계획 추진 ▲산책 공간 마련 등 반려동물 관련 공약이 제시돼 높아진 반려동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반영했다.

윤덕룡 연대와협치 특위 위원장은 "연대와협치 특위를 구성하고, 시민사회단체와의 협약과 제안 내용을 면밀히 검토한 데에는 김동연 당선인 약속에 대한 실천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며 "김동연표 연대와 협치의 밑그림을 오롯이 담아내기 위해 지난 보름간 특위 활동에 만전을 기했다"라고 말했다.

윤 위원장은 이어 "공약에 반영되지 않은 제안 정책들이 소외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라며 "민선 8기 집행부가 시민사회단체와의 더욱 견고한 소통을 통해 더 많은 정책이 도정에 담기도록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사실 너머의 진실을 보겠습니다. <오마이뉴스> 선임기자(지방자치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