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1월 25일 진주 무지개초등학교에서 열린 학생용 지능형단말기 전달식과 '신속한 보급 및 사후관리 지원센터 구축 강화 협력식'.
 1월 25일 진주 무지개초등학교에서 열린 학생용 지능형단말기 전달식과 "신속한 보급 및 사후관리 지원센터 구축 강화 협력식".
ⓒ 경남교육청

관련사진보기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이 학생 모두한테 '지능형(스마트) 단말기' 보급을 시작했다.

경남교육청은 25일 진주 무지개초등학교에서 단말기 전달식을 가졌다. 교육청이 이 학교에서 단말기 전달식을 가지면서 엘지(LG)컨소시엄(LG헬로비전 대표 송구영, BK시스템즈 대표 손규열)과 '단말기 신속한 보급, 사후관리(AS) 지원센터 구축 강화 협력식'을 연 것이다.

경남교육청은 진주 무지개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지역 모든 학교에 '학생용 지능형 단말기'를 보급할 예정이다. 1차 보급 물량은 초등학교 3·6학년, 중‧고등학교 1학년생을 대상으로 2월 28일까지 총 13만여대가 납품된다.

지능형단말기 보급 사업은 미래 디지털 교육환경의 핵심 학습도구로 언제, 어디서든 학습이 가능할 수 있도록 하는 미래교육의 디딤돌 사업이다.

엘지컨소시엄은 단말기 관리를 위해 지역 관련 기업 103개를 하나로 묶은 새로운 '사후관리 직할 지원센터'를 구축하고 365일 전화상담실(콜센터) 운영으로 학생들이 기기를 불편함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다.

또 엘지컨소시엄은 학생 단말기 제조사와 협력하여 29만대를 유지 보수할 수 있도록 관련 부품을 확보, 제공할 예정이다.

경남교육청은 자체 구축하는 단말기 통합관리지원센터와 엘지컨소시엄 사후관리 직할 지원센터가 창구를 일원화하여 단말기에 대한 보수와 유지·관리를 통합 진행하여 서비스의 만족도를 높이고 학부모의 염려를 불식시킨다는 계획이다.

또 경남교육청은 학교에 단말기 여유 수량을 더 보급하여 수리로 인해 단말기를 사용하지 못하는 사례가 없도록 빈틈 없는 지원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종훈 교육감은 "1인 1지능형단말기 보급으로 미래 디지털 교육환경이 경남에서 가장 먼저 정착하게 되며, 언제 어디서든지 학습이 가능한 혼합형 미래교육 환경을 조성하는 의미 있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며 "교사와 학생이 단말기를 활용한 학습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송구영 엘지헬로비전 대표는 "학생들이 단말기를 활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기업의 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최선의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8월까지 총 29만대를 보급하여 도내의 모든 학생들에게 지능형단말기를 보급한다는 계획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