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대구지부는 16일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구지역 대리업체의 일방적 수수료 조정에 대해 대구시의 관리감독을 요구하고 어려움을 겪는 대리기사들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해 달라고 촉구했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대구지부는 16일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구지역 대리업체의 일방적 수수료 조정에 대해 대구시의 관리감독을 요구하고 어려움을 겪는 대리기사들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해 달라고 촉구했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지역 대리운전 노동자들이 대리운전 업체가 일방적으로 수수료를 변경해 인상했다며, 대구시의 철저한 관리·감독을 촉구했다. 또 생존의 위기에 처해 있다며 재난지원금 지급도 촉구하고 나섰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대구지부는 16일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리운전 업체의 일방적 수수료 인상을 대구시가 해결할 것과 코로나19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리운전노동자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것을 요구했다.

이들은 "코로나19는 상상하기 어려운 생존의 위기를 몰고 왔고 생존의 벼랑으로 내몰리는 맨 앞에 대리운전 노동자들이 있었다"며 어려움을 호소했다.

그러면서 "먼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콜이 줄어들면서 대리운전 노동자들의 수입이 줄어들었지만, 대리운전 업체들은 일방적으로 수수료를 정액제로 바꿔 자신들의 배만 채우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에 따르면, 대구의 주요 3개 대리운전 업체는 지난 10월 25일부터 기본요금을 2000원 인상한 뒤 대리기사들의 수수료를 기존에 3700원에서 25%의 정률제로 바꾸어 일방적으로 인상했다.

대리운전 기본요금을 기존 1만2천 원에서 1만4천 원으로 인상한 후 25%의 수수료만 받겠다며 생색내기를 하고 있지만, 대부분의 콜이 기본요금을 넘기 때문에 수수료 인하가 아닌 인상이라는 것.
  
전기호 전국대리운전노조 대구지부 사무국장은 "코로나19로 업소의 영업시간이 제한되면서 대리기사들도 일할 수 있는 시간이 줄어 수입이 크게 줄었다"며 "하루에 5콜 이상 받기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전 사무국장은 "그럼에도 기존에 1콜당 3700원이던 수수료를 25% 정률제로 변경하면서 대리기사들의 수입이 크게 줄어들었다"며 "대구시가 업체에 대한 관리감독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권세봉 수성지회장은 "대구의 대형 대리운전 업체 3사가 기존의 수수료를 일방적으로 변경하면서 대리기사들의 피를 빨아먹고 있다"며 "기존의 수수료 체계나 지금이나 시스템이 달라진 게 없는데도 2만 원짜리 콜은 5000원, 3만 원은 7500원의 수수료를 가져간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매일 프로그램 사용료와 보험료까지 더하면 대리운전 노동자가 절반 가까이를 손에 쥐지 못해 더욱 어려워졌다"며 "코로나19를 핑계로 순환차량도 운행하지 않아 그 비용도 업체가 챙기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업체들이 시민들의 부담을 증가시키고 대리기사들의 착취를 심화시키는 등 위법 소지가 있는 행동을 하고 있음에도 대구시는 이를 그냥 지켜보고 있다"며 "대구시는 수수방관하지 말고 업체에 대한 관리감독에 나서라"고 요구했다.

코로나로 어려움 겪는 대리운전 기사에게 재난지원금 지급해야

대리운전 노동자들은 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대구시가 대리운전 노동자들에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경기도나 울산, 김해, 제주도 등에서는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있지만, 대구시는 예산이 없다는 이유로 논의조차 하지 않고 있다는 것. 경남의 경우 울산시는 대리운전 기사들에게 1인당 50만 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있고, 창원시는 50만 원, 김해시는 30만 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하고 있다.

전기호 사무국장은 "대구 지역 내 대리운전 기사들은 한 달에 100만 원에서 120만 원 정도를 벌고 있다"며 "다른 지자체는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데 대구시는 전혀 언급조차 없다. 우리는 대구 시민이 아닌가"라고 비판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