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대한민국 해군 상징.
 대한민국 해군 상징.
ⓒ 해군 누리집 갈무리

관련사진보기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해군 장교가 직무교육 훈련 중 숨져 군이 조사에 나섰다.

해군에 따르면 A(26·위관장교)씨는 지난 17일 오후 4시 20분께 경남 창원시 진해구 해군 부대 내에서 수중탈출 훈련 중 물 밖을 나오다가 심정지가 발생했다.

A씨는 현장에서 심폐소생술을 받고 민간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사고 당시 A씨는 수심 7m에 위치한 잠수종(다이빙벨)에서 탈출하는 훈련을 받고 있었다.

이 훈련은 6개월 과정의 잠수함 승조원 기본 직무교육 중 하나로 확인됐다.

해군은 정확한 사고 경위와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