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2020년 9월 24일 열린 인천시 2020년 주민참여예산 총회.
 2020년 9월 24일 열린 인천시 2020년 주민참여예산 총회.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올해 신규사업으로 반지하 주택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세대를 대상으로 환풍기 설치를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인천시는 공기질이 좋지 않은 반지하 거주 가구를 대상으로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1000가구에 환풍기를 설치해주는 주거환경 개선 사업을 진행한다.

그동안 주거복지정책의 영역에서 사각지대에 놓여있었던 반지하 거주세대에게 환풍기 설치를 지원함으로써, 반지하에 장기간 생활하게 되면 나타나는 호흡기와 피부질환 등을 예방하고 쾌적한 거주환경 마련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 대상은 인천시 반지하가구 총 2만1000여 가구 가운데 환풍기 설치를 희망하는 1000여 가구의 신청을 받아 기초생활수급 및 차상위계층 등을 우선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접수는 3월말 경 주소지 관할 행정복지센터에서 받는다.

우성훈 인천시 복지정책과장은 "본 사업은 지난해 시민들이 제안해 추진되는 인천시 주민참여예산 시정협치형 사업이라 의미가 더욱 크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