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9월 22일부터 오는 10월말까지 송도·영종·청라 국제도시에 대해 고해상도 항공영상을 촬영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9월 22일부터 오는 10월말까지 송도·영종·청라 국제도시에 대해 고해상도 항공영상을 촬영한다.
ⓒ 인천경제청

관련사진보기


각종 개발사업으로 변화하고 있는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의 모습을 담기 위한 고해상도 항공영상 촬영이 시작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원재)은 9월 22일부터 오는 10월말까지 송도·영종·청라 국제도시에 대해 고해상도 항공영상을 촬영한다.

매년 실시되고 있는 항공영상 촬영은 국제도시의 면모를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고 지형·지물의 체계적인 관리와 행정업무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한 것이다. 

항공영상은 송도(53.45㎢), 영종(52.48㎢), 청라(17.81㎢) 등 IFEZ 전 지역을 총 82개 코스 3820 지점으로 나눠 경비행기를 활용해 촬영하고 있다. 

특히 이번 항공영상은 최신의 '항공 라이다(LiDAR: 레이저 펄스를 발사하고 그 빛이 주위의 대상 물체에서 반사되어 돌아오는 것을 받아 물체까지의 거리 등을 측정하는 장치)' 장비로 촬영한다.

인천경제청은 촬영된 고해상도 항공사진을 각종 개발계획, 인·허가, 불법 건축물 단속, 개발행위허가 관리 등 행정업무의 객관적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IFEZ 구석구석을 입체적으로 열람하면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IFEZ 3차원공간정보서비스(http://3dgis.ifez.go.kr)'에서도 촬영된 고해상도의 항공사진을 시민들이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IFEZ 3차원공간정보서비스에서는 고해상도 항공사진과 함께 '경관 및 건축심의용 3D건축물', '지구단위계획', '주요 지하시설물' 등 각종 공간정보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이번 항공영상은 최신의 '항공 라이다(LiDAR: 레이저 펄스를 발사하고 그 빛이 주위의 대상 물체에서 반사되어 돌아오는 것을 받아 물체까지의 거리 등을 측정하는 장치)' 장비로 촬영한다.
 이번 항공영상은 최신의 "항공 라이다(LiDAR: 레이저 펄스를 발사하고 그 빛이 주위의 대상 물체에서 반사되어 돌아오는 것을 받아 물체까지의 거리 등을 측정하는 장치)" 장비로 촬영한다.
ⓒ 인천경제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