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고양시는 9월 18일 일산서구청소년수련관에서 고양형 혁신교육과 미래교육을 주제로 한 '고양형 혁신교육 방향설정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박노철 고양시 교육문화국장, 이홍규 고양시의회 부의장, 고양교육지원청 이은광 교수학습국장, 한국외국어대학교 김용련 교수, 초·중등교사 등 8명이 참석했다.
 고양시는 9월 18일 일산서구청소년수련관에서 고양형 혁신교육과 미래교육을 주제로 한 "고양형 혁신교육 방향설정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박노철 고양시 교육문화국장, 이홍규 고양시의회 부의장, 고양교육지원청 이은광 교수학습국장, 한국외국어대학교 김용련 교수, 초·중등교사 등 8명이 참석했다.
ⓒ 고양시

관련사진보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18일 일산서구청소년수련관에서 고양형 혁신교육과 미래교육을 주제로 한 '고양형 혁신교육 방향설정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지난 7월부터 진행된 '미래교육 연구포럼'과 분임토의에서 제시된 다양한 의견들을 종합해 고양형 혁신교육 정책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논의하기 위해 자리였다.

토론회에는 박노철 고양시 교육문화국장, 이홍규 고양시의회 부의장, 고양교육지원청 이은광 교수학습국장, 한국외국어대학교 김용련 교수, 초·중등교사 등 8명이 참석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온라인 생중계로 실시간 진행됐다.

박노철 고양시 교육문화국장은 "미래의 교육은 학교를 넘어 마을공동체 속에서 아이들이 직접 경험하며 민주시민으로 성장하는 방식으로 나아갈 것"이라며 "이러한 변화에서 무엇보다 교사와 학생, 교육청과 지자체 그리고 학교와 마을 간의 소통과 연계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고양형 혁신교육 정책은 혁신교육지구 시즌3와 연계해 '학교와 마을의 연계'라는 큰 틀에서 △교육과정 지원사업 재구조화 △함께 만드는 학습 공동체 △함께 해결하는 마을이슈 △공원거점 생명평화학습 △응원하는 청소년 자치활동 △청소년수련관 거점 '다함께 교실' 운영 △평화로운 학교문화포럼 등 7가지를 중점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