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현충일을 맞아 "유공자에 대한 합당한 예우가 경남의 원칙"이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6일 오전 창원충혼탑에서 엄수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나라와 국민을 위한 희생과 헌신을 반드시 기억, 기념하고 합당한 예우를 한다는 것이 기본과 원칙이 되는 대한민국, 경남을 만들어 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김 지사는 "이 땅에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피와 땀이 뿌려지지 않은 곳은 단 한 평도 없다"며 "수많은 영령들의 희생과 헌신으로 기적처럼 위기를 극복하고 오늘의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었다"고 밝혔다.

식전 방명록에 "숭고한 희생과 헌신,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영원히 기억하겠습니다"라고 남긴 김 지사는 추념사에서도 "독립과 호국, 민주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의 자부심과 자긍심이 대한민국을 받쳐주는 힘이자 기둥"이라고 존경을 표했다.

이날 추념식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보훈가족 대표 8인과 보훈단체장, 김경수 도지사와 박종훈 경남도교육감, 김지수 경남도의회 의장, 박완수‧강기윤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치러졌다.

전국적으로 동시에 울리는 사이렌에 맞춰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에 이어 국민의례, 헌화 및 분향, 추념사, 헌시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한편 도내 18개 시군에서도 순국선열과 호국영웅의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한 현충일 추념식을 지역실정에 맞게 자율적으로 진행했다.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6일 창원충혼탑에서 거행된 현충일 추념식.
ⓒ 경남도청 최종수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