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방역작업중인 청도 대남병원 코로나19 확진자가 대량 발생한 청도 대남병원에 22일 오후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대량 발생한 청도 대남병원에 22일 오후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환자가 어제(22일) 오후 4시 대비해 123명이나 늘었다. 또 22일 41세 남성인 443번째 환자에 이어, 오늘 57세 남성인 54번째 확진환자 등 2명이 사망을 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3일 오전 9시 현재, 전일 오후 4시 대비 확진환자 123명이 추가로 확인되었다고 밝혔다. 전날 오전 9시와 대비할 때 하루만에 확진환자는 총 210명 늘었다. 또 지금까지 2만2077명이 검사를 받았고, 이중 1만6038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6039명은 검사중이다.
 
 국내 신고 및 관리 현황 (2.23일 09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국내 신고 및 관리 현황 (2.23일 09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 질병관리본부

관련사진보기

사망자도 2명 추가돼 총 4명으로 늘었다. 22일 사망한 443번째 환자(1979년생 남자)는 경북 경주에서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확인된 사례인데, 사망 관련성을 조사 중이다. 또 오늘(23일) 사망한 54번째 환자(1963년생 남자)는 청도 대남병원 사례이고 사망 관련성을 조사중이다.

새롭게 추가된 123명의 확진환자 중 대구,경북에서만 113명이 발생했다. 경남도 4명, 부산, 경기도 각각 2명이 늘었다. 광주와 제주는 각각 1명이다.

이들 확진환자 중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은 총 75명이다. 대구 지역에서의 확진환자 93명 중 63명이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이고, 30명은 조사중이다. 경북의 경우도 20명의 추가 확진자 중 7명이 교회 관련이고, 13명은 조사하고 있다. 따라서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환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23일 새로 확진된 환자들의 현황.
 23일 새로 확진된 환자들의 현황.
ⓒ 질병관리본부

관련사진보기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